대정중, 6·25 70주기 참전 소년병 추모 헌화 프로그램 운영

김윤이 | 기사입력 2020/06/25 [11:47]
제주 소식 > 교육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주 소식
교육청
대정중, 6·25 70주기 참전 소년병 추모 헌화 프로그램 운영
기사입력: 2020/06/25 [11: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대정중, 6·25 70주기 참전 소년병 추모 헌화 프로그램 운영

 

대정중학교(교장 조효섭)는 6.25 70주기를 맞이하여 지난 6월 22일(월)‘6.25 참전 소년병 추모 헌화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특히 이번 70주기 6.25 소년병 추모 행사는‘네가 너의 곁에 있어줄게’라는 주제로 대정중학교내에 있는 추모공간인‘침묵의 뜰’에서 1학년 전체가 참여하여 그 의미를 더했다.

 

‘6.25 참전 소년병 추모 헌화 프로그램’은 추모의 의미를 배우고 소년병들의 참전과 희생을 헌화를 통해 인권과 평화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으로 진행됐을 뿐만 아니라 관련 조각상 앞에서 묵념 활동을 통해 22명의 자식을 잃은 부모의 마음 위로하는 시간도 가졌다.

 

□ 학생들은 학교 내에 추모공간이 조성될 만큼 학교의 역사가 깊고 6.25전쟁에 270여명의 선배들이 참전했다는 것에 놀라워했으며 꽃을 들고 걸으면서 슬픔을 위로하는 법을 배운 것 같다며 6.25를 잊지 않고 기억하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학부모들은 4·3이나 다른 행사 진행에 비해 6.25는 아이들이 생각해볼 시간을 갖지 못해 아쉬웠다며 이번 헌화 체험에 대해 신선하고 뜻깊다는 평을 전했다.

 

 

학교 관계자는 “누군가를 위로하고 기억하고 연대하는 과정을 통해 학생들이 스스로 일상에서 만날 수 있는 평화와 인권에 의미를 더하고 그 과정에서 위로과 연대의식을 자연스럽게 키워나가갈 수 있도록 교사 모두가 노력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 한편, 대정중학교는‘내가 너의 곁에 있어줄게’를 주제로 2020년 4·3행사를 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하여 호평을 받았으며, 1학년을 중심으로 차후 평화·인권과 관련한 다른 행사들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김윤이 김윤이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행정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도배방지 이미지

제주 소식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