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호존중으로 갑질·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 당부

- 6월 월간 정책 공유회의서 드림타워 화재 특별점검·디지털 전환 등 강조

김윤이 | 기사입력 2024/06/10 [16:08]
제주소식 > 제주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주소식
제주도
상호존중으로 갑질·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 당부
- 6월 월간 정책 공유회의서 드림타워 화재 특별점검·디지털 전환 등 강조
기사입력: 2024/06/10 [16: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상호존중으로 갑질·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 당부

■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상호 존중을 통한 ‘갑질’과 ‘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을 강조했다.

 

❍ 오영훈 지사는 10일 오전 제주도청 탐라홀 6월 월간 정책 공유회의에서 2024년 상반기 갑질 등 실태 조사 결과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 오 지사는 “갑질을 직접 경험하거나 보고 들었다는 응답이 지난해에 비해 10% 이상 늘었다”며 “상대방이 갑질이라고 느끼는 경향이 커지는 만큼 달라질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 오 지사는 “특히 불쾌한 말투의 업무 지시, 공적인 자리에서의 모욕, 연가·퇴근 통제 등 정신적인 고통을 가장 힘들어 하고 있다고 보고된 만큼 젊은 공직자의 트렌드를 잘 살펴 다름을 어떻게 인정할 것인지부터 출발점으로 삼아야 한다”고 설명했다.

 

❍ 이어 정당한 업무 지시나 요구 등을 거부하거나, 이러한 요구를 갑질이라고 일방적으로 주장하는 것을 ‘을질’로 정의하며, “을질로 고통받는 공무원도 있어서는 안 된다”고 요청했다.

 

❍ 오 지사는 “공직자들을 존중하고 따뜻하게 감싸준 마음과 눈빛을 서로 기억하며 하반기 실태조사 결과는 달라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오영훈 지사는 지난 9일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사우나 화재와 관련해 상세하게 조사하고 초기 대응 매뉴얼을 재정비할 것을 주문했다.

 

❍ 오 지사는 “대형 건물에 유사한 사고가 일어났을 때 걷잡을 수 없는 상황으로 갈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며 “스프링클러 설치 등 법적 요건 충족 여부, 자체 소방대와 소방본부 간 커뮤니케이션 등 전반적인 대응 상황에 대한 특별조사를 통해 향후 대처 방안을 명확하게 제시해 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 공개적인 점검이 아닌 불시 점검도 수시로 진행할 것도 지시했다.

 

■ 인공지능(AI) 기술을 공공에 적용하는 디지털 전환에도 박차를 가해 행정업무를 더욱 효율적으로 추진할 것도 요청했다.

 

❍ 제주도 지능형교통체계(ITS)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예시로 들며 디지털 전환과 관련한 긴밀한 협업을 당부했으며, 부서별 중점 추진업무에도 디지털 전환이 적용되도록 노력할 것을 강조했다.

 

■ 이외에도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제주개최 성공 노력 ▲2024 그린수소 글로벌 포럼 준비 철저 ▲2025년 사전 예산편성제도 운영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추진 ▲현금 없는 버스 시범 운영 ▲아세안 교류 네트워크 확대를 위한 캄보디아·필리핀 방문 등 현안도 공유됐다.

 
상호존중으로 갑질·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 당부
상호존중으로 갑질·을질 없는 조직 문화 조성 당부
김윤이 김윤이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제주행정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도배방지 이미지


제주소식 많이 본 기사